샘플링 장인 스핏파이어(Spitfire)에서 세계적으로 유명한 BBC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앙상블을 담았다. BBC 스튜디오와의 공동작업으로 탄생한 패키지는 84번의 세션과 200시간의 레코딩 시간이 소요됐다. 여기에 99명의 연주자들과 55개의 악기가 쓰였다.

사용자들은 418개에 달하는 테크닉을 맘껏 사용할 있으며, 현악, 관악, 퍼커션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게 아우른다. 이외에도 마이크 포지션이나 믹스 옵션을 통해 깊이를 더했다.

최신 기술을 통해 구현한 이들의 야심작은 10 24일에 정식 발매 예정이다. 자세한 소식은 스핏파이어 오디오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