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hringer의 부흥을 이끌어줄지?

최근 폭주 기관차 같은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베링거(Behringer)에서 코르그(Korg) 신스 장인으로 알려진 히로아키 니시지마를 영입하여 오리지널 신스 개발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과거 코르그의 MS-20 개발에 참여했던 니시지마는 이른바 하이 테크 이노베이션 센터장(high-tech innovation center) 맡게 됐다.

최근 복각 제품으로 반향을 이끌어내고 있는 베링거지만, 자신들만의 시그네처 상품에 보다 공격적으로 투자할 것을 천명하며 니시지마의 마음을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최근 일본 회사에서는 내가 좋아하는 방식의 신스를 개발하기 어렵다.”라고 밝히며 베링거에 합류한 배경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