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소련에는 폴리복스(Polyvox / Polivoks)라는 신스가 존재했다. 1982년에서 1990까지 블라디미르 쿠즈민(Vladimir Kuzmin) 손에서 태어난 신스가 인프라딥을 통해 PVX-800이란 이름으로 다시 세상에 나왔다.

듀오포닉 아날로그 신디사이저로 라이브와 스튜디오에서 전천후로 사용할 있는 신스로 오리지널 폴리복스의 필터 등을 그대로 복각하여 정통성을 자랑한다. 개의 VCO 다섯 개의 파형사인파, 삼각파, 톱니파, 사각파와 샤크파를 담고 있으며 개의 ADSR 엔벨롭, LFO 8개의 파형을 제공한다.

온보드를 살펴보면 모듈레이션, 딜레이 모듈에 아르페지에이터가 있음을 있고, 외부 소스를 받을 있는 인풋 단자도 있다.

블루와 화이트 가지 색상으로 출시될 예정이고 1.65kg 경량 화가 이뤄져 여기저기 들고 다니기도 용이할 것으로 보인다. 자세한 소식은 인프라딥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기 바란다.